용인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의 배우자 확진 판정
용인 코로나19 4번째 확진자의 배우자 확진 판정
  • 지용진
  • 승인 2020.03.01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 4번째 확진자의 배우자 A(44세, 여, 한국)씨가 6번째 확진자로 판정
6번째 확진자는 지난 23(일)일 오전 증상이 발현(근육통), 25(화)일 오전 근육통 증상으로 병원 진료(약 처방), 27일 자택격리 통보(용인-4번 확진자 양성 판정), 기흥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1차 검체채취, 29일 기흥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2차 검체채취를 거쳐 1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6번째 확진자는 지난 23(일)일 오전 증상이 발현(근육통), 25(화)일 오전 근육통 증상으로 병원 진료(약 처방), 27일 자택격리 통보(용인-4번 확진자 양성 판정), 기흥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1차 검체채취, 29일 기흥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2차 검체채취를 거쳐 1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용인 4번째 확진자의 배우자 A(44세, 여, 한국)씨가 6번째 확진자로 판정됐다고 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6번째 확진자는 용인시 기흥구 마북동 효성해링턴플래이스에 거주하며 용인-4번 확진자의 접촉에 노출됐다.

6번째 확진자는 지난 23(일)일 오전 증상이 발현(근육통), 25(화)일 오전 근육통 증상으로 병원 진료(약 처방), 27일 자택격리 통보(용인-4번 확진자 양성 판정), 기흥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1차 검체채취, 29일 기흥구 보건소 선별진료소 방문 2차 검체채취를 거쳐 1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용인시는 1일 6번째 확진자를 “코로나19 감염증 양성 판정 및 질본관리본부 긴급상황보고, 국가지정격리병상 요청(경기도) 후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보건소 앰블런스)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