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처인구, 직원 대상‘사랑의 현혈 운동’전개
용인시 처인구, 직원 대상‘사랑의 현혈 운동’전개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2.1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용인시 처인구, 직원 대상‘사랑의 현혈 운동’전개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처인구는 지난 11일부터 오는 14일까지 사흘 간 직원들을 대상으로‘사랑의 헌혈 운동’을 전개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로 헌혈자가 급격히 줄어 혈액수급 상황이 악화된 데 따른 것이다.

이 기간동안 구청 직원 50여명은 처인구 김량장동 헌혈의 집을 찾아가 헌혈했다.

한 직원은 “혈액수급이 어려운 시기인 만큼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생명을 살리는 일에 힘을 보태야 할 것 같아 헌혈을 하게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