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갈동, 폐지 줍는 어르신 11명에 점심식사 대접
신갈동, 폐지 줍는 어르신 11명에 점심식사 대접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12.20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신갈동, 폐지 줍는 어르신 11명에 점심식사 대접
[용인=광교신문] 용인시 기흥구 신갈동은 20일 폐지를 주워 생계를 이어가는 저소득 어르신 11명에게 관내 한 식당에서 점심식사를 대접했다.

이날 행사는 동 직원들이 친절마일리지 최우수부서로 선정돼 받은 포상금 100만원으로 마련했다.

동은 이날 어르신들이 안전하게 통행하도록 직접 폐지 수집 리어카에 야광 반사지를 부착하고 히터·모자 등 방한용품도 전달했다.

동 관계자는 “친절부서로 선정된 기쁨을 어려운 이웃과 나누게 돼 더욱 뜻깊다”며 “작은 정성이지만 어르신들이 추운 겨울을 건강하게 보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