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경전철 운행 중 '고장'..."승객 1시간여 무방비"
용인경전철 운행 중 '고장'..."승객 1시간여 무방비"
  • 지용진
  • 승인 2019.10.01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전대역~둔전역 운행중 차량 고장으로 정차..."시민들 1시간여 갖히는 불편 겪어"
1일 오후 4시 30분께 전대역~둔전역 사이를 운행중 차량 고장으로 정차해 시민들이 1시간여 갖히는 불편을 겪었다.
1일 오후 4시 30분께 전대역~둔전역 사이를 운행중 차량 고장으로 정차해 시민들이 1시간여 갖히는 불편을 겪었다.

 

[용인=광교신문] 용인시에서 운영중인 용인경전철이 1일 오후 4시 30분께 전대역~둔전역 사이를 운행중 차량 고장으로 정차해 시민들이 1시간여 갖히는 불편을 겪었다.

문제가 된 경전철 차량은 사고가 발생한 후 수동으로 운전해 이동중 또다시 삼가역 부근에서(차량기지) 고장을 일으켰다.

경전철 관계자에 따르면 이후 5시34분께 정상 재계된 것으로 알려져 용인경전철의 안전성에 비상등이 켜졌다.

[광교신문 광교저널 공동취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