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관협치위원회 협치 본격화 위한 첫 워크숍
민관협치위원회 협치 본격화 위한 첫 워크숍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7.20 02: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농업기술센터서…아이돌봄 체계 구축 등 3건 의제 중점 논의
▲ 민관협치위원회 협치 본격화 위한 첫 워크숍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지난 18일 시 민관협치위원회가 원삼면 소재 농업기술센터 종합체험관에서 협치가치 공유와 지역사회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첫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지난 6월 중순 위원회 발족에 따라 민관협치를 본격화하기 위한 첫 행사이다.

이날 워크숍에는 백군기 시장을 포함한 25명의 협치위원들이 참석해 향후 협치의 진행과 운영규정, 분과위원회 구성,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의제 등을 논의했다.

위원들은 특히 이번에 경찰대 부지 시민공원화 난개발로 인한 민민갈등 예방 및 시민권익 보호 등 2건의 자체발제 의제와 백군기 시장이 발제한 다양한 아이돌봄 체계 구축 방안 등을 중점 토론했다.

백군기 시장은 이 자리에서 “그간의 익숙한 행정 방식을 넘어 민관협치를 통해 시민의 삶을 풍요롭게 할 좀 더 유연하고 보다 세심한 행정을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용인시 민관협치위원회는 앞으로 지역사회에서 발생하는 공공갈등의 문제를 함께 인식하고 갈등을 넘어 민관이 서로 상생하고 협력할 수 있도록 선도적 역할을 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