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삼일반산업단지서 ㈜에스티아이 공장 기공
원삼일반산업단지서 ㈜에스티아이 공장 기공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12.03 1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1만6529㎡ 지상3층 규모…내년 9월말 완공 예정
▲ ㈜에스티아이 공장 신축공사 기공식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3일 처인구 원삼면 죽능리 584-2 일대 10만9209㎡의 원삼일반산업단지 입주기업인 ㈜에스티아이의 신규장비 생산 공장 기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기공식에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서인수 ㈜에스티아이 회장, 김정영 ㈜에스티아이 대표, 이건한 용인시의회 의장, 주민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에스티아이는 반도체 제조용 장비 제조업체로 1997년 설립됐고 2012년 코스탁 시장에 상장했으며 2017년 연매출 2870여억원을 달성했다.

안성시 공도읍에 본사를 두고 있는데 신규장비 생산을 위해 원삼 일반산업단지 내 1만6529㎡에 건축면적 6845㎡ 지상3층 규모의 공장 1동과 경비실, 오수처리시설 각 1동씩을 건립할 예정이다.

내년 9월 말 공장이 완공되면 300여명의 고용 창출 효과가 기대된다.

원삼일반산업단지는 전체 면적 10만929㎡로 실수요자 100% 참여의 민간개발방식으로 2013년 조성을 시작해 2014년 4월 착공했다.

이곳에는 ㈜에스티아이를 비롯해 전자부품 포장재 등을 생산하는 대안화학, 2차전지 관련 소재 생산 기업 GS에너지, 자동차 부품·탱크로리 생산업체인 정우중공업 등 4사가 입주한다.

사업비는 325억원이 투입됐으며 현재 토목공사 공정률 90%로 지난달 18일에는 정우중공업이 공장을 착공했다. 나머지 2곳은 내년 상반기 중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백 시장은 “에스티아이 용인공장이 일자리 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원활히 공사를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시에서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