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타버스(Metaverse) ‘용인’, 코로나19 극복과 치유를 위한 기획전시
메타버스(Metaverse) ‘용인’, 코로나19 극복과 치유를 위한 기획전시
  • 지용진
  • 승인 2020.12.10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창겸 배수영 합작(콜라보 작품)_디지털 가든(Digital Garden)
김창겸 배수영 합작(콜라보 작품)_디지털 가든(Digital Garden)

 

[용인=광교신문] (재)용인문화재단(이사장 백군기)은 코로나19 극복과 치유를 위한 기획전시 <메타버스 ‘용인’>을 개최 중이다. 오는 26일까지 용인포은아트갤러리에서 진행되는 이번 전시는 감염병의 위기로 심신이 지친 용인시민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하며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더욱이 본 전시는 동시간대 13명 인원 제한을 둔 예약제로 운영되어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안전한 관람이 가능하다.

이번 전시에서 ‘메타버스’는 우리에게 곧 다가올 ‘코로나19 극복과 치유’를 상징한다. 배수영 작가의 설치미술은 폐기물에 빛과 자연의 생명감을 불어 넣는 작업을 통해 상생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한다. 특히, 전시 작품 중 <가감승제(加減乘除)>는 용인 어린이들의 참여로 완성되어 코로나19 극복을 향한 시민의 염원을 담아낸다. 또한 ‘조화’와 ‘치유’에 주목하는 김창겸 작가의 미디어아트 작업은 인류가 겪는 현재의 혼란 속에서 대중을 위로하고 희망을 전하며, 작품 중 <봄이 오는 이유>는 윤회하듯 필연적으로 다시 돌아오는 봄을 표현했다.

김창겸_봄이 오는 이유
김창겸_봄이 오는 이유
배수영_가감승제
배수영_가감승제

 

본 전시 티켓을 구매하면 ㈜상공양행에서 생산한 마스크가 자동으로 기부된다. 기부될 마스크 총 2,000장은 나눔 캠페인의 일환으로 용인 지역사회 시설에 전할 계획이다. 전시를 관람한 한 시민은 “코로나19 상황에서 희망을 얻을 수 있는 전시를 관람할 수 있어 심적으로 큰 위로가 되었으며, 전시 관람과 동시에 지역사회를 위한 기부에 동참할 수 있어 뜻깊은 시간 이었다”고 관람 소감을 밝혔다.

용인문화재단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전시 관람객 분산을 위한 사전예약제 운영, 인원 수 제한, 체온측정, 손 소독, 마스크 착용 확인, 문진표 작성 등을 실시하여 안전한 운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전시 관람 사전예약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www.yicf.or.kr)에서 가능하며 결제는 현장에서만 가능하다. 본 전시는 전체관람가로 티켓 가격은 1천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