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조손세대 아동을 위해 ‘내 꿈 공부방 조성’사업 전개
시흥시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조손세대 아동을 위해 ‘내 꿈 공부방 조성’사업 전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10.02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흥시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조손세대 아동을 위해 『내 꿈 공부방 조성』사업 전개
[시흥=광교신문] 은행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9월 30일 조손세대 아동에게 예쁜 공부방을 마련해줬다.

‘내 꿈 공부방 조성’은 근로능력이 없는 소년소녀 및 조손세대 중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층 자녀에게 공부방을 조성해주는 사업이다. 안정된 학습 분위기를 제공해 탈선을 예방하고, 면학 분위기를 조성해 일반아동과 동일선상에서 공부를 시작할 수 있도록 지지하기 위해 기획됐다.

‘내 꿈 공부방 조성’사업은 전액 순수 민간후원 및 협업으로 이루어진 사업이기에 더욱 의미가 있다. 자체적으로 소외되고 보호가 필요한 대상자를 은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발굴하고 지역 안에서 지역자원을 연계한다.

이번 사업에는 시흥시주거복지센터에서 도배, 창호교체, 방충망 등 150만원 상당의 주택개선을 지원했고, 백향목가구에서 맞춤형 책상과 책장세트 2개를, 의자뱅크에서 높낮이 가능한 자세교정의자 2개를, 은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20만원 상당의 학용품을 지원했다.

해당학생의 할아버지 조씨는 “나는 75세로, 뇌병변 장애1급인 처를 돌보며 살아왔다. 그런데 작년 모자가정으로 살아가던 딸아이가 유방암으로 사망하면서 갑작스레 3명의 아이들을 떠맡게 됐다”며 “좁은 집에서 처와, 아이들을 챙기며, 가사정리 하는 것만으로도 벅찼는데, 협의체에서 아이들을 위해 공부할 수 있는 공부방을 꾸며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며 인사를 건넸다.

홍남표 민간위원장은 “저소득층 아동에게 공부방을 직접 꾸며주며 큰 보람을 느꼈다. 어려운 환경속에서 학생들이 삶의 의지를 갖고, 함께 살아갈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