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도시공사, 초등학생 대상 생존수영 프로그램 확대 운영
의왕도시공사, 초등학생 대상 생존수영 프로그램 확대 운영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4.24 23: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교 4학년까지 확대
▲ 의왕도시공사는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관내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생존수영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한다.
[의왕=광교신문] 의왕도시공사는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관내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생존수영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한다.

공사는 안전사고에 대한 어린이들의 경각심을 높이고 비상상황 발생시 대처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해 여성회관수영장, 내손국민체육센터, 부곡스포츠센터 등 3개 수영장에서 초등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생존수영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공사는 더 많은 학생들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 4학년까지 생존수영 프로그램을 확대 운영하기로 했다.

프로그램은 전문강사의 지도 아래 물에 적응하기, 호흡하기, 생존뜨기, 잠수하기, 체온유지하기, 이동하기 등 표준교육과정에 맞게 진행한다. 특히, 구명조끼 착용, 체온유지 등 실제사고 상황을 가정한 교육으로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최욱 사장은“생존수영 프로그램 확대를 통해 더 많은 학생들의 사고 대처능력이 향상되길 바란다”며“앞으로도 안전사고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대처능력을 키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