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세이브더칠드런과 ‘놀이환경진단사업’ 업무 협약체결
의왕시, 세이브더칠드런과 ‘놀이환경진단사업’ 업무 협약체결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5.08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공원 등 객관적 분석을 통한 놀이환경 개선 기대
▲ 의왕시, 세이브더칠드런과「놀이환경진단사업」업무 협약체결

[의왕=광교신문] 의왕시는 8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국제아동권리보호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와 함께 ‘놀이환경진단사업’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놀이환경진단사업’은 아동·시민조사단과 전문조사원이 어린이공원, 공공놀이터 등을 방문 조사해 파악된 결과를 분석·진단해 이용자 중심의 놀이환경으로 개선계획을 수립하는 사업으로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가 지난 2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를 추진해, 의왕시가 최종 선정됐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상돈 시장을 비롯해 정태영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 사무총장 및 관계자, 관계 공무원 등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으며 사업 내용에 대한 설명에 이어 양 기관이 협약서에 서명하는 순서로 진행됐다.

시는 아동·시민조사단 조직·운영, 놀이환경 조사를 위한 행·재정적 지원 등을 담당하고 세이브더칠드런코리아는 놀이환경 진단 기획 및 전문조사업체 운영관리 등을 담당하게 되며 협약기간은 협약체결일인 5월 8일부터 12월 31일까지이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전문성과 경험이 풍부한 세이브더칠드런과의 협업으로 아동·시민과 함께 우리시 놀이환경에 대한 객관적인 진단 및 개선점 모색으로 아동친화적 환경 조성에 앞장서겠다”며 “이번 놀이환경진단사업을 시작으로 아동의 놀 권리 증진을 위한 정책 추진에도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