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주의는 회사 문 앞에서 멈춘다’
‘민주주의는 회사 문 앞에서 멈춘다’
  • 지용진
  • 승인 2019.08.20 0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10회 수원포럼 우석훈 박사 강연, 22일 오후 4시 30분 수원시청 대강당에서
▲ 홍보물
[수원=광교신문] 수원시가 22일 오후 4시 30분 시청 대강당에서 ‘민주주의는 회사 문 앞에서 멈춘다’를 주제로 110번째 수원포럼을 연다. 우석훈 박사가 강연한다.

우석훈 박사는 연세대학교 경제학 학사, 파리 제10대학교 대학원에서 경제학 박사 과정을 이수했다. 이후 금융경제연구소 연구위원, 서울산업대학교 산업기술대학원 겸임교수 등을 역임했다. 현재 ‘시민정치행동 내가 꿈꾸는 나라’ 공동대표다.

저서로는 ‘민주주의는 회사 문 앞에서 멈춘다’, ‘국가의 사기’, ‘사회적 경제는 좌우를 넘는다’ 등이 있다. 2007년 ‘88만 원 세대’로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우석훈 박사는 강연에서 직장 내 ‘갑질’, ‘태움’ 문화 등을 지적하고, ‘직장 민주주의’ 방안으로 제도·분위기 개선, 대화를 제시한다. 또 ‘직장 민주주의’의 긍정적 사례를 소개한다.

수원시는 2010년 7월부터 매달 사회 각 분야의 명사를 초청해 수준 높은 포럼을 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