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 예방 위한 건강교실 개최
암 예방 위한 건강교실 개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8.06.08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 조기검진, 암 예방의 지름길”

▲ 암 예방 위한 건강교실 개최
[고양=광교신문] 고양시 일산동구보건소는 지난 7일 암 예방과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한 시민건강교실 ‘건강의 지름길-건강검진’을 진행했다.

이번 건강교실에서는 ‘암, 예방할 수 있다!’라는 제목으로 국립암센터 검진센터 정지우 간호사가 강사로 나섰다.

암의 정의, 암 예방을 위한 생활습관 개선, 암 조기검진의 중요성 등 암을 주제로 한 유익한 정보를 전달했다.

정지우 강사는 무증상 중 국가 암검진을 통해 암이 발견된 초기 암환자와 이미 증상이 나타나 병원을 찾은 암환자의 치료과정 및 예후에 대해 실제 사례와 사진 등을 보여주면서 암 조기검진이 바로 암 예방임을 강조했다.

한편 올해 암 검진 대상자는 짝수년도 출생자로 암 종별 검진기준은 위암과 유방암은 만40세 이상, 자궁경부암은 만20세 이상 여성, 간암은 만40세 이상 간암발생고위험군 대상으로 연 2회 단위로 검사를 받도록 권고하고 있다.

대장암은 홀수년도 출생자도 포함되며 만50세 이상 분변잠혈검사를 실시한다.

특히 국가 암검진 사업 대상자의 경우 부담금 없이 검진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국가 암검진을 통해 암을 진단받을 경우 연간 200만∼220만 원의 의료비가 최대 3년간 지원된다.

일산동구보건소 관계자는 “연말에는 대상자의 40% 이상이 몰려 검진시기를 놓치는 경우가 종종 있을 뿐만 아니라 검진 품질 저하가 우려되고 있으니 상대적으로 한가한 상반기 중 국가 암검진을 받도록 권고한다”고 전했다.

대상자는 암 검진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면 전국 어디에서나 검진이 가능하며 주말검진기관, 국가 암검진 대상여부 등 자세한 사항은 보건소 또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