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SK아트리움, 아자일펑크의 일렉X어쿠스틱 타악콘서트 선보여
수원SK아트리움, 아자일펑크의 일렉X어쿠스틱 타악콘서트 선보여
  • 지용진
  • 승인 2020.11.15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객 참여! 신개념 타악콘서트의 매력속으로

[수원=광교신문]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은 오는 28일 수원SK아트리움 소공연장에서 ‘아자일펑크의 일렉X어쿠스틱 타악콘서트’를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마림바와 퍼커션 등 두드리기만 하면 소리를 낼 수 있는 타악기의 장점과 파워풀한 보컬이 더해져 펼쳐지는 신나는 타악 콘서트이다. 어쿠스틱 타악기인 ‘마림바’와 일렉트로닉 타악기인 ‘전자 마림바’ 등이 어우러져 신선하고 개성 있는 사운드를 선사할 예정이다. 
 

IMG_20201115_113145
IMG_20201115_113145

 

특히 이번 공연에서는 관객이 직접 무대에 올라와 LED 헬멧을 착용하고, 뿅망치 등을 활용하여 ‘아자일펑크’와 함께 ‘슈퍼마리오’를 연주하는 관객 참여형 공연으로 구성했다.

한편, ‘아자일펑크’는 클래식 타악기 연주자들로 구성된 일렉트로닉&어쿠스틱 타악 공연팀으로 혜화동 마로니에 공원에서 버스킹 공연을 시작하면서 이목을 끈 밴드이다.
 

아자일펑크
아자일펑크

 

코로나19에 따른 「생활 속 거리두기」지침에 따라 ‘거리두기 좌석제’ 운영하며, 마스크 착용(미착용 시 입장 불가) 및 전자명부 작성·발열 체크 후 입장이 가능하다. 

수원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방방곡곡 문화공감> 지원사업에 선정된 아자일펑크의 타악콘서트로 개성 있는 사운드를 선보일 예정이다”라며, “아자일펑크는 관객들이 음악을 더욱 재미있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공연을 시도하는 공연단체이다. 이처럼 아자일펑크의 어쿠스틱과 일렉트로닉 사운드의 조화가 돋보이는 신개념 타악 퍼포먼스를 통해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 만끽하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