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동 통장협의회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및 환경정화 활동
중앙동 통장협의회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및 환경정화 활동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0.08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앙동 통장협의회 코로나19 확산방지 방역 및 환경정화 활동
[평택=광교신문] 평택시 중앙동 통장협의회는 8일 추석명절 이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서정리역, 버스승강장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활동과 깨끗하고 품격 있는 거리조성을 위해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방역활동은 추석명절 이후 점차 확진자가 늘어남에 따라 주민들이 코로나19 확산에 대해 걱정하고 있어, 주민의 안전을 위해 집중 방역이 필요하다고 판단되어 유동인구가 집중되고 있는 서정리역, 서정리시장 일원에 대해 집중 방역활동을 펼쳤다.

또한, 추석명절 동안 귀성객들의 생활쓰레기로 지저분해진 거리위주로 환경정화 활동을 실시했다.

조정수 회장은 “바쁘신 중에도 함께 참여해 주신 통장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민들의 안전과 불편해소를 위해 통장협의회가 앞장서서 봉사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오경준 중앙동장은 “방역 및 환경정화 활동을 해주신 통장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 재확산 여부에 중요한 시기인 만큼 주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 및 소독 등 개인위생과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에 노력해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