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 신평동 위기 청소년에게 생활지원금 지원
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 신평동 위기 청소년에게 생활지원금 지원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09.08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 신평동 위기 청소년에게 생활지원금 지원
[평택=광교신문] 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에서는 신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지난 7일 관내 취약계층 청소년을 위한 생활지원금으로 200만원을 지원했다.

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에서는 부모가 이혼 후 실질적인 보호자가 없는 청소년에게 생활비를 지원하고자 마련한 것으로 고등학교 3학년으로 학습 및 생활에 필요한 부분에 도움을 주고자 전달하게 됐다.

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 박태완 회장은 “학생의 어려운 사정을 듣고 자라나는 청소년을 도울 수 있어 너무 기쁘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할 경우 더 도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신평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승환 위원장은 “학생에게 정말 뜻깊은 선물이 될 거 같고 우리동 청소년을 위해 관심을 갖고 후원해 준 대한적십자사 평택봉사회 회장님과 회원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