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포스트코로나 시대, 장애인복지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토론회 성공적 개최
고양시, “포스트코로나 시대, 장애인복지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토론회 성공적 개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20.06.05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양시, “포스트코로나 시대, 장애인복지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토론회 성공적 개최
[고양=광교신문]고양시는 지난 3일 고양시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코로나19에 따른 장애인 복지 분야의 변화와 이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포스트코로나 시대, 장애인복지 어떻게 준비할 것인가?” 토론회를 성공적으로 개최, 장애인 복지 향상을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이번 토론회는 포스트코로나 시대 위기 극복을 위해 장애인복지 전반에 걸쳐 새로운 패러다임의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다양한 방안 등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토론회 기조발제에서 김용득 성공회대 교수는 “코로나19로 각 기관이나 시설이 장기간 휴관에 돌입하거나 면회 · 외출 등을 금지함에 따라 장애인들의 고립과 위험을 초래했다”고 문제점을 제기했다.

이 후 장애당사자와 관내 장애인 복지 분야별 대표자들의 발표를 통해 코로나19 사태로 장애인들이 겪는 어려움을 공유하고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장애인복지를 담당하고 있는 기관의 역할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날 토론회는 유튜브 채널 ‘고양장복’ 실시간 방송과 함께 댓글 소통을 진행해 고양시 각 기관과의 열띤 토론 분위기를 이어갔다.

시는 토론회에서 도출된 문제점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다양한 아이디어, 정책 제안을 토대로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장애인복지서비스의 방향성을 제시하고 실천 지침을 마련하는 데 소중한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토론회를 주최한 윤희성 장애인복지과장은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장애인과 가족 분들이 복지서비스의 사각지대에 놓이지 않도록 사회변화에 발맞춘 정책개발과 그에 따른 프로그램 개발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