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13번째 100세건강실 개소
부천시, 13번째 100세건강실 개소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8.21 0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흥100세건강실, 지역주민을 위한 예방적 건강관리 추진
▲ 신흥100세건강실 내부
[부천=광교신문] 부천시 오정보건소는 지난 19일 신흥주민지원센터 내 100세건강실을 개소했다고 20일 밝혔다.

100세건강실에서는 혈압·혈당·콜레스테롤·체지방분석을 통한 만성질환·대사증후군 관리와 치매·우울선별검사 및 상담을 통한 예방적 정신건강관리, 금연상담 및 보조제 등을 지원한다.

오정권역 100세건강실을 방문한 이용자들에게 보건서비스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응답자의 95.5%가 100세건강실 이용 후 건강관리 및 건강생활 실천에 도움이 됐다고 답했다. 또한 행정복지센터 등 방문 시 100세건강실을 함께 이용했다는 답변이 49.6%로 집과 가까운 곳에서 예방 중심의 건강서비스를 지역주민에게 제공했다는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김계동 오정보건소장은 “지역주민 가까이에 설치된 신흥100세건강실에서 예방적 통합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해 시민들의 건강관리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보다 전문적인 보건서비스 제공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시는 2016년 7월부터 건강·복지·행정이 융합된 원스톱 건강서비스 제공을 위한 지역주민 밀착형 100세건강실을 전국 최초로 도입하여 부천시민의 건강관리에 앞장서왔다. 이번 신흥 100세건강실 개소로 총 13개소의 100세건강실에서 부천시민의 기초건강관리를 수행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