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형상상학교’모델 개발에 학생 참여
‘미래형상상학교’모델 개발에 학생 참여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07.16 2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교육청, 사용자 참여 디자인 협의회·학교시설 실태조사 실시
▲ 미래형상상학교 기본설계를 위한 사용자 참여 디자인 워크숍 개최

[경기=광교신문] 경기도교육청은 15일부터 오는 23일까지 미래형 학교 공간 모델 개발에 학생 의견을 적극 반영하기 위한 ‘미래형상상학교 사용자 참여 디자인 협의회’를 실시한다.

협의회는 미래형 학교공간에 대한 학생들의 인식과 구체적인 요구사항을 파악하고 이를 ‘미래형상상학교 모델 개발 연구’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의회에는 도내 초·중·고등학교에 재학 중인 학생 150여 명이 참여한다. 협의회는 초등·중등·고등 그룹으로 나뉘어 각 학교 교실과 도서실, 시청각실 등에서 개별적으로 진행된다.

협의회에는 학생들의 생각을 이끌어낼 퍼실리테이터가 참여해 우리학교 공간의 장·단점 말해보기, 내가 다니고 싶은 학교 만들기, 학교 공간에 대한 자기 생각 발표하기 활동을 진행한다.

도교육청은 학생중심 미래형 학교 공간 개발을 위해 지난 4월부터 ‘미래형상상학교 모델 개발 연구’를 진행하고 있으며 최종 연구결과는 오는 11월 말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도교육청은 미래형 상상학교 모델 개발 관련 다양한 학교현장 의견 수렴을 위해 ‘도내 학교시설 실태조사’를 실시한다. 실태조사는 15일부터 31일까지 도내 초·중·고 9교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실태조사 대상은 학생과 학부모, 교직원으로 도교육청은 기존 학교 공간의 문제점과 개선사항 등에 대한 의견을 조사해‘미래형상상학교 모델 개발 연구’에 반영할 계획이다.

경기도교육청 현상봉 시설과장은 “‘미래형상상학교 사용자 참여 디자인 협의회’와 ‘도내 학교시설 실태조사’를 바탕으로 미래 학교 공간 모델에 대한 학교현장의 다양한 요구사항을 반영할 수 있을 것”이라며 “미래형 학교 시설이 4차 산업혁명 시대 교육 환경 변화를 반영하고, 학생들의 미래 꿈을 담을 수 있는 교육공간이 되도록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