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민간 다중이용시설 위기상황 매뉴얼 전수조사
화성시, 민간 다중이용시설 위기상황 매뉴얼 전수조사
  • 지용진
  • 승인 2019.06.30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광교신문] 재난 발생 시 대규모 인명피해가 예상되는 민간 다중이용시설의 위기상황 매뉴얼 지도‧점검을 통해 관리주체의 대응능력을 제고하고 매뉴얼이 원활히 작동될 수 있도록 관리하는 화성시 민간 다중이용시설 27개소 전수(연면적 5,000㎡ 이상) 조사가 지난 5월 29일부터 6월 28일까지 펼쳐졌다.

대상은 판매시설(13), 관광호텔(5), 종교시설(5), 영화관(3), 종합병원(1)으로 체크리스트에 따른 전수점검을 실시했다.

위기상황 매뉴얼 현행화 및 매뉴얼에 따른 훈련 실태 확인, 개인별 임무카드 배부 여부 및 숙지 상태 등을 점검해 위기상황 매뉴얼 관리실태 미흡시설 9개소(판매시설 4개소, 종교시설 3개소, 관광숙박시설 1개소, 영화관 1개소)를 적발했다.

오는 7월 31일까지 개선명령 미조치 시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을 할 예정이다.
 
고광록 안전정책과장은 “안전사고 발생 시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는 다중이용시설의 위기상황 대응능력 제고를 위하여 지속적인 지도점검을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