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2030년 안산의 미래를 내다보다
안산시, 2030년 안산의 미래를 내다보다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5.28 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비전 종합발전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 안산시
[안산=광교신문] 안산시는 시의 지속 가능한 균형발전 전략을 수립하고 새로운 미래상 구현을 위해 ‘2030년 안산비전 종합발전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를 27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었다. 이 자리에는 윤화섭 안산시장, 시의원, 산하기관 대표, 각계 전문가, 관련분야 공무원 등 약 20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를 기준연도로 2030년까지의 발전전략과 미래 비전을 담아낼 이번 용역은 ㈜글로벌앤로컬브래인파크에서 조달 협상을 통해 2020년 4월까지 연구용역을 수행할 계획이다.

시는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예측 가능한 합리적이고 객관적인 계획과 시민이 공감하고 참여하는 중장기 발전계획을 마련한다는 방침이며, 단순히 보여 주기식이 아닌 현실적이고 실행 가능한 정책과 세부실행방안을 마련하는데 행정력을 집중 할 계획이다.

윤화섭 안산시장은 “저출산과 고령화, 주변지역 주택정책에 따른 인구감소와 4차 산업혁명에 따른 산업구조의 변화, 기후변화 등 현실적으로 어려움이 많은 것이 사실이다”며 “하지만 위기 속에 기회를 찾는다는 마음으로 안산의 새로운 성장 동력과 미래상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