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록우산어린이재단, 통학로 안전환경조성 연구 세미나 개최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통학로 안전환경조성 연구 세미나 개최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04.17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운선, 박성훈, 이동현, 최경자 경기도의원과 공동주최로 16일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통학로 안전환경조성을 위한 연구세미나’ 개최
'통학로 안전환경조성을 위한 연구세미나’ 진행 모습.
'통학로 안전환경조성을 위한 연구세미나’ 진행 모습.

[경기=광교신문]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도 아동·청소년의 안전한 통학로 환경조성을 위해 남운선, 박성훈, 이동현, 최경자 경기도의원과 공동주최로 16 경기도의회 대회의실에서 통학로 안전환경조성을 위한 연구세미나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세미나는 'CHILD ZONE, CHILD FIRST'이라는 슬로건으로 통학로 안전에 대한 현황 실태를 대중들에게 알리고 해결을 위한 정책 마련을 촉구하고자 실시하게 됐다. 이번 연구를 위해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경기아동옹호센터 경기북부아동옹호센터에서는 지난해부터 중앙대학교 도시디자인연구소 이석현 교수, 현대해상 교통기후환경연구소 이수일 박사와 함께 아동 참여를 통한 안전지도 제작, 통학로 보행안전 평가기준 마련, 통학로 안전지수 개발 등을 연구하고 안전한 통학로를 조성하기 위한 해결방안들을 모색했다.

세부적인 해결 방안으로는 경기도 통학로안전 조례에 따라 모든 학교의 통학로에 주기적인 실태조사 실시 안전관리체계 구축, 학교신설 통학로 안전지표의 필수적용, 통학로 개념의 확대 적용 등이 제시됐다.

특히 이번 세미나는 통학로 실태조사에 직접 참여한 아동이 토론자로 참여해 아동의 시각으로 통학로의 문제점에 대한 의견을 말하고 해결방안을 제시함으로써 통학로 안전에 대한 권리를 아동이 주체적으로 주장할 있는 장이 마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