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문화재단, ‘판타스틱큐브’ 개관
부천문화재단, ‘판타스틱큐브’ 개관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8.12.11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관식 12월 17일 오후 4시, 개관작 ‘어른이 되면’ 무료 상영
판타스틱큐브 상영관 내부 전경.
판타스틱큐브 상영관 내부 전경.

[부천=광교신문] 부천문화재단은 경기도 최초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1217일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2017년 영화진흥위원회가 공모한 독립영화전용관 설립지원 사업에 선정돼 지역의 독립영화 상영기회를 확대하고 영화문화 다양성 증진에 커다란 역할을 할 것이다.

판타스틱큐브는 부천시청 1층에 위치하고 있으며, 장애인석 2석 포함 총 70석 규모로 부천문화재단 부천시민미디어센터가 운영을 맡는다.

개관식은 1217일 오후 4시에 시작하며, 전용관 소개 및 경과보고, 축하 영상 관람, 기념사 및 축사, 테이프 커팅식 순으로 진행된다. 이후 저녁 7시에는 다큐멘터리 '어른이 되면'(장혜영 감독, 98) 상영회와 관객과의 대화가 예정돼있다. 독립영화에 다수 참여한 배우 김꽃비가 모더레이터로 참여한다.

독립영화전용관 판타스틱큐브의 운영시간은 월~토요일 13시부터 21시까지이다. 예매는 현장 발권도 가능하며, 인터파크에서 온라인으로 예매하면 된다. 부천시민이라면 누구나 할인받을 수 있다.

관련 문의는 부천문화재단 홈페이지(www.bcf.or.kr) 또는 부천시민미디어센터(032-320-6400)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