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인석 화성시장 '불출마 선언'..."더 높은 성장과 안정 꾀할 인재에 물려줘야"
채인석 화성시장 '불출마 선언'..."더 높은 성장과 안정 꾀할 인재에 물려줘야"
  • 김호경 기자
  • 승인 2018.04.13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의회개원 27주년 기념사 말미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기초단체장 화성시장 선거에 불출마 하기로

▲ 채인석 화성시장의 모습.

[화성=광교신문] 채인석 화성시장이 오늘 화성시의회개원 27주년 기념사 말미에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기초단체장 화성시장 선거에 불출마 하기로했다고 밝혔다.

8년 동안 화성시장직을 맡아서 쉬지 않고 시민만 바라보며 달려왔다며, ‘박수칠 때 떠나라’는 말을 인용하며 “한걸음 멈춰 서서 그 동안의 일들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겠다“고 했다.

불출마의 배경에는 “더불어민주당에서 출마선언을 한 예비후보자들의 면면들이 화성시를 한 단계 더 끌어올릴 인재들이 많이 나올 수 있는 환경이 됐고, 자신의 역할이 도약과 성장의 마중물 역할을 했다면, 다음 민선7기 시장은 더 높은 성장과 안정을 꾀할 수 있는 사람에게 물려 줄 수 있는 가장 적절한 시기라 판단했다”고 했다.

또한, 도시경쟁력 1위, 인구증가율 1위 등 많은 부분에서 최고의 도시가 됐음을 자부함과 동시에 차기 시장에 대한 당부를 밝히기도 하였는데, 사람이 먼저인 화성의 가치를 구현해 내고, 화성시민의 숙원사업인 수원군공항 화성 이전에 대해 명확히 반대하며, 국가사업으로 인정받은 창의지성교육과 이음터 사업의 지속과 민선6기에 미처 다 마무리 하지 못한 함백산 메모리얼파크 건립 사업 지속 추진, 매향리 평화공원 조성 등 이외에도 국가에서도 인정하는 정책들을 계속적으로 유지시켜 주실 수 있는 분이 다음 화성시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아울러 자신의 결단이 문재인정부의 성공에 큰 힘이 되고, 아름다운 경선으로 화성시에 새로운 바람이 불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마무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