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보, 인턴운용에서도 모범사례가 될 터
신보, 인턴운용에서도 모범사례가 될 터
  • 지용진 기자
  • 승인 2009.03.1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용보증기금이 총 200명의 인턴 채용을 완료했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안택수]은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 폭증하고 있는 보증수요에 신속하게 대처하기 위해 총 200명의 인턴 채용을 완료하고 본격적인 활용에 들어갔다고 18일 밝혔다.

지난 달 말 1차로 채용한 170명은 3월 초부터 영업점에 배치되어 보증심사 관련 자료수집 및 보증 기한연장, 재산조사 등의 영업점 지원업무를 수행 중이다. 이와 같은 업무는 기존에 신입직원들이 수행하던 업무로 부족한 신규인력 대체효과와 함께 인턴제도 본래의 취지에도 부합하는 운용이라고 신보 측은 설명했다.

이에 따라 신보의 기존 직원들은 보증상담, 현장조사, 신용평가 및 보증심사 등 고도의 판단과 책임이 요구되고 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업무에 집중할 수 있게 되어 폭증하고 있는 보증수요에도 적극 대처할 수 있게 되었다.

한편 신보는 인턴직원이 조속히 업무를 습득할 수 있도록 사이버 직무연수를 필수적으로 이수토록 하고 있으며, 팀장을 멘토로 선정하고 수시로 연수를 실시하고 있어 인턴직원들의 금융업무 수행능력 향상에도 크게 기여하고 있다. 또한 인턴제도의 효과를 극대화시키기 위해 근무성적이 우수한 인턴직원은 신보의 정규직 채용 시 우대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신보의 안택수 이사장은 “이번 인턴 채용은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동참하기 위한 것으로 금년 1,2월 신규보증 공급이 전년 동기 대비 6배 늘어날 정도로 폭증하고 있는 영업점의 업무부담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말하고 “신보는 제도 취지에 맞게 인턴직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것은 물론 적극적으로 취업활동을 지원하는 등 인턴직원 운용에 있어 타기관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