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2단계 지정 협약
부천시·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2단계 지정 협약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1.02.01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부천시·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2단계 지정 협약
[부천=광교신문] 부천시는 여성가족부와 지난달 29일 여성친화도시 2단계 지정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영상회의로 진행된 협약식에는 정영애 여성가족부 장관과 이종수 부천시 부시장을 비롯해 신규 지정 14개, 재지정 7개 기초자치단체장이 참여했다.

시는 2015년 여성친화도시 신규 지정 이후 ‘희망을 창조하는 여성친화도시 부천’을 비전으로 5대 추진 전략인 ‘참여하는 부천, 일하는 부천, 안전한 부천, 건강한 부천, 즐거운 부천’에 따라 사업을 추진해왔다.

특히 부천시가 2016년 직접 개발하고 운영한 사업인 워킹맘 가사지원서비스는여성가족부 여성친화 우수사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2020년에는 2단계 대표사업으로 일생활균형 사업을 추진하고 양성평등 문화 확산의 거점으로 성장할 일쉼지원센터를 조성 중이다.

이러한 성과로 시는 2019년 여성친화도시 조성 유공 국무총리 기관표창을 수상하고 2020년 12월에는 여성친화도시 2단계로 지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협약에 따라 시는 향후 5년간 양성평등 실현을 위해 부천시 특성에 맞는 여성친화사업을 개발 추진해 성평등 실현도시 3단계 지정에 도전하게 된다.

이종수 부시장은 “부천시가 여성친화도시로 좋은 평가를 받고 2단계 지정을 이룬 것은 여성정책 발전에 애쓴 시민단체의 노력과 협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2단계에서 시민이 공감하고 체감할 수 있는 정책이 실현되는 여성친화도시 부천이 될 수 있도록 민관 거버넌스를 기반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