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실익없는 장기압류재산 체납처분 중지
부천시, 실익없는 장기압류재산 체납처분 중지
  • 김음강 기자
  • 승인 2020.11.03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기압류재산 1,018건에 대한 체납처분 중지 결정… 12월 중 압류해제
▲ 부천시, 실익없는 장기압류재산 체납처분 중지
[부천=광교신문] 부천시는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 체납자의 회생을 지원하고자 장기압류재산에 대해 체납 처분을 중지하기로 했다.

부천시는?지난달부터 압류재산 가액이?낮아 매각실익이 없음에도 장기압류재산으로 분류된 부동산과 자동차 대상으로 일제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지방세심의회에서는 10월 29일 체납처분 실익이 없는?차량 1,015대와 부동산 3필지 등 총 체납액 2억 5,900만원에 대해 체납처분 중지를 결정하고 이를 공고했다.

선정된 압류재산은 12월 중 압류를 해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원경 징수과장은 "이번 체납처분중지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영세체납자의 경제적 회생을 지원하고?부실채권의 정리로 효율적인 체납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체납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납세자들이 재기할 수 있도록 작은 부분도 적극적으로 찾아 나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