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강남역과 양재역행 광역버스 4개 노선 신설
화성시, 강남역과 양재역행 광역버스 4개 노선 신설
  • 지용진
  • 승인 2020.10.30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일부터 운행. 동탄2신도시-강남역, 수원대-강남역, 남양읍-양재역, 향남읍-양재역 총 4개 노선
▲ 화성시청
[화성=광교신문] 앞으로는 화성시에서 서울시로의 출퇴근이 더욱 빨라질 전망이다.

화성시는 대규모 택지개발로 늘어난 수요에 발맞춰 광역버스 4개 노선을 신설했다.

이번에 신설된 4개 노선은 M4448, 8502, G1003, G8157이다.

양재역행 G버스는 다음달 1일부터 운행되며 배차 간격은 30~40분, 양재역까지는 편도 80분가량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된다.

강남역행 M버스와 8502버스는 다음달 2일부터 운행되며 배차간격은 각 20~30분, 40~50분이다.

강남역까지는 둘 다 편도 60분이 소요된다.

앞서 시는 지난 19일 G6010 광역버스를 신설하고 올 연말 중으로 병점 주민들의 오랜 숙원 사업인 강남역행 M4449번 버스도 신규 개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버스 노선 증차와 신설로 이용수요가 분산되면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이 보다 편리해질 것”이라며 “관계기관과 적극 협조해 최상의 교통환경을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