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주관 '2018 세외수입 운영 종합평가'에서 대상
경기도 주관 '2018 세외수입 운영 종합평가'에서 대상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05.03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년 연속 대상, 경기도 5월 월례조회 중 시상

▲ 수원시
[수원=광교신문] 수원시가 경기도 주관 ‘2018 세외수입 운영 종합평가’에서 대상을 받으며 3년 연속 대상을 받는 성과를 거뒀다.

시상식은 3일 경기도 북부청사 평화누리홀에서 열린 경기도 5월 월례조회 중 열렸다. 경기도는 도내 31개 시·군을 세수 규모 기준으로 3개 그룹으로 나눈 후 세외수입 부과·징수 실적 체납액 정리실적 신규세원 발굴·특수시책운영 등 세외수입 운영 전반을 평가했다.

수원시의 ‘2017년도 과태료 징수율’은 72.58%로 전년보다 6.6%p 증가했다. 세외수입 체납징수 전담팀과 각 부서 담당자가 협업체계를 구축해 과년도 체납액 130억 원을 징수하기도 했다.

수원시 관계자는 “3년 연속 대상 수상으로 수원시 세무행정의 우수성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면서 “부서 간 협업체계를 더욱 강화하고, 납세자를 위한 편의 시책을 지속해서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