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액·상습 체납자 가택수색, 귀금속·현금 압류
고액·상습 체납자 가택수색, 귀금속·현금 압류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8.05.03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월 한 달 동안 고액체납자 24명 집 수색, 유체동산 등 압류

▲ 가택 수색을 하고 있는 징수 담당자
[수원=광교신문] 수원시가 지방세 고액·상습 체납자 24명의 가택을 수색해 유체동산 113점, 현금 200만 원을 압류했다.

수원시는 지난 4월 한 달 동안 기습적으로 가택수색을 해 명품시계 7점, 명품가방 25점, 귀금속 81점 등을 압류했다. 또 체납액 납부를 촉구해 1억 1500만 원을 징수하는 성과를 거뒀다.

체납자들이 오는 6월 말까지 체납액을 내지 않으면, 압류한 동산은 감정평가를 거쳐 7월 중 공개 매각할 계획이다.

수원시 관계자는 “비양심 고액·상습 체납자들을 대상으로 강력한 징수 활동을 펼치겠다”면서 “체납자를 끝까지 추적해 반드시 체납액을 징수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