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성산∼할미산성 잇는 보도교 주변 환경개선 공사
석성산∼할미산성 잇는 보도교 주변 환경개선 공사
  • 김호경 기자
  • 승인 2018.05.02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7월 말 연결 보도교 완공 맞춰 이용객 편의 위해

▲ 석성산~할미산성 연결 보도교량 조감도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오는 7월말 완공 예정인 석성산∼할미산성 연결 보도교량 주변의 환경개선 공사를 시작했다고 2일 밝혔다.

이는 지난 1971년 영동고속도로 건설로 끊어졌던 석성산∼할미산성 구간을 잇는 교량이 완성된 뒤 이 구간을 찾을 이용객의 편의를 위해 사전에 안전한 안전·편의 시설을 갖추려는 것이다.

시는 6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동백동에서 석성산으로 올라가는 구간에 종합안내판과 이정표 등을 설치하고 할미산성 쪽 보도교량과 연결되는 지점에는 데크 안전 난간과 전망대 등을 설치할 방침이다.

앞서 시는 지난해 1월 마성IC 인근 상부에 처인구 포곡읍 마성리 581-7∼기흥구 동백동 산15-1 구간을 잇는 길이 168m 폭 3m의 보도교량 공사에 착수했다. 48억원이 투입되는 이 공사는 현재 공정률 70%로 오는 7월말 완공될 예정이다.

석성산∼할미산성 단절 구간 보도교량이 완성되면 경기도 안성시 칠장산에서 김포시 문수산으로 이어지는 산줄기인 ‘한남정맥’이 46년 만에 다시 이어진다는 점에서 특별한 의미를 가진다.

시 관계자는 “보도교량 설치가 완료되면 많은 등반객이 이곳을 찾게 될 것”이라며 “이용객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불편한 구간을 사전에 정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