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고양형 진로교육 패키지’ 그 시작을 열다
‘2018 고양형 진로교육 패키지’ 그 시작을 열다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8.04.27 0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35개 중학교 학생 대상 살아있는 직업 세계 체험 진행

▲ 목공예 체험
[고양=광교신문] 고양시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자유학년제의 진로교육을 지원하는 ‘고양형 진로교육 패키지 사업(이하 고양형 패키지)’을 운영한다.

고양시청소년재단 고양시청소년진로센터가 고양교육지원청과 협력·운영하는 ‘고양형 패키지’는 학생들이 실제 직업현장을 체험할 수 있도록 관내 80여 개의 공공기관, 기업, 단체들이 체험처로 참여한다.

지난 25일 백양중학교 학생들을 시작으로 관내 35개 중학교 학생들이 살아있는 직업 세계를 체험하기 위해 참여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학교에서 선택한 희망체험처 10개에 학생들을 배정하면 배정된 학생들이 당일 고양시진로체험버스를 타고 체험처로 이동해 이뤄진다. 각 체험처에서는 실제 직업인이 학생들을 맞아 그 직업과 일터에 대해 소개하며 직업 관련 체험활동을 진행한다.

올해는 현장직업체험의 질 관리를 위해 학부모지원단과 함께하는 체험 모니터링도 진행한다. 지난 25일 사업 모니터링에 참여한 한 학부모는 “우리 아이들의 체험처는 우리가 책임 져야 한다는 생각에 모니터링에 참여 했는데 수업을 직접 확인하고 또 집중하는 아이들의 모습을 보면서 힘들지만 보람된 일을 한 것 같다”는 소감을 밝혔다.

시 관계자는 “급변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살아갈 청소년들의 미래를 위해 지역사회의 많은 관심과 협력이 필요하다”며 “시는 지역사회와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더 많은 진로 지원 인프라를 마련 해 갈 계획”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