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직원 대상 4대 폭력 통합 예방교육 실시
전직원 대상 4대 폭력 통합 예방교육 실시
  • 김호경 기자
  • 승인 2018.04.25 1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직원 대상 4대 폭력 통합 예방교육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25일 시청 에이스홀에서 정찬민 용인시장을 비롯한 1,200여 명의 직원을 대상으로 성희롱, 성매매, 성폭력, 가정폭력 등 ‘4대 폭력 통합 예방교육’을 했다고 밝혔다.

이날 정미선 한국양성평등교육진흥원 전문강사는 ‘권력형 성폭력과 젠더의 이해’라는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정 강사는 특히 최근 확산되고 있는 미투(Me too) 운동의 의미와 직장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권력이나 힘의 차이를 이용한 성희롱·성폭력의 심각성을 강조하고 다양한 사례를 들어 대처 방법 등을 소개했다.

시는 지난 19일 처인구를 시작으로 오는 26일 수지구에 이르기까지 정규직 공무원과 무기계약근로자, 기간제근로자, 청원경찰 등 3,451명 직원 전체에 대해 이 교육을 실시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계기로 직원 모두가 올바른 성평등 인식을 갖춰 건강하고 행복한 직장문화가 조성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