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손해보험, 서울시 초등학생 대상 ‘보행 안전사고 예방교육’
한화손해보험, 서울시 초등학생 대상 ‘보행 안전사고 예방교육’
  • 정다은 기자
  • 승인 2021.06.2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행 중 전자기기 사용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는 안전 사고 예방 노력
스마트폰 보급 확산에 따른 저연령층 전자기기 과의존 위험군 지속 증가
시각, 청각, 횡단 등 3가지 체험교육 통해 ‘올바른 보행 습관 형성’ 도모
한화손해보험 봉사단과 서울지역 초등학생이 보행 안전사고 예방교육에 참여하고 있다.ⓒ위클리서울/ 한화손해보험
한화손해보험 봉사단과 서울지역 초등학생이 보행 안전사고 예방교육에 참여하고 있다.ⓒ위클리서울/ 한화손해보험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한화손해보험은 24일, 서울 금천구 영남초등학교 5~6학년 3개반 학생들을 대상으로 ‘아이즈업(Eyes up) 보행안전교육’ 을 진행했다.

한화손해보험이 지난 해부터 서울 지역의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있는 이 프로그램은 어린이들이 보행중 스마트폰, 무선이어폰 등 전자기기를 무분별하게 사용하다 발생할 수 있는 교통, 상해 등 안전 사고를 예방 하고자 기획한 사회공헌 체험 행사다.

이날 한화손해보험 봉사단은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학생들에게 △시야각 변화 체험 △청각측정 △횡단보도 체험 교구 등 보행체험 안전키트를 이용해 교육했다. 행사 참여 학생들은 사전 교육을 받은 후, 보행시 휴대폰, 이어폰 사용으로 주변 상황을 인지하지 못하여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직접 체험하며 자신의 부주의로 인한 위험성을 실감했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스마트폰 보급이 확산되어 어린 자녀의 스마트 폰 과의존 위험군이 증가하는 추세이다. 특히 보행중 스마트폰의 무분별한 사용으로 발생하는 안전 사고 또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어린이들에게 올바른 보행 습관을 가르치고, 일명 스몸비(Smombie, 스마트폰과 좀비의 합성어) 현상으로 발생할 수 있는 교통사고를 경감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