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개년 독서진흥계획 발표… ‘책 읽기’ 문화 조성
5개년 독서진흥계획 발표… ‘책 읽기’ 문화 조성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8.03.12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 독서동아리 활성화 등 함께 '책 읽는 환경' 조성한다

▲ 고양시청

[고양=광교신문] 고양시는 시민이 일상적으로 책을 읽는 '아주 특별한 책의 도시 고양'을 정착시키기 위해 ‘고양시 독서진흥계획(2018-2022)’을 발표했다.

시는 지난 2016년 ‘아주 특별한 책의 도시 고양’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언제, 어디서나 책을 읽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데 매진하고 있다.

이번 ‘고양시 독서진흥계획(2018-2022)’의 주요 계획은 ▲독서공동체 형성을 위한 협력 네트워크 구축, ▲독서기반 조성을 위한 도서관 서비스 역량 강화, ▲독서인구 확대를 위한 생애주기별 맞춤형 독서프로그램 개발, ▲IT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도서관 시스템 구축 등 총 32개 단위사업으로 구성·추진한다.

자세히 살펴보면 ▲시의 문화예술자원과 함께하는 인문학강연, ▲독서생태계 지도 제작 및 다른 관종과 통합 소식지 제작, ▲도서관협의회 결성, ▲도서관 직원 역량 강화를 위한 도서관 아카데미, ▲책누리 서비스, ▲도서관 리모델링, ▲북카페 인증, ▲북스타트, ▲스마트도서관 확대, ▲메이커스페이스 마련, ▲자서전 쓰기, ▲지식정보취약계층 서비스 등이다.

특히 이번 계획의 가장 핵심 사업은 ‘독서동아리 활성화’다. 시는 우선 시민이 개별적으로 운영하고 있는 관내 독서동아리를 등록함으로써 현황을 파악할 계획이다. 이후에는 연령대별 소속별 다양한 독서동아리를 만들고 지원해 전 도시가 가족단위, 독서동아리 단위로 ‘함께 책 읽기’ 문화를 조성하고자 한다.

김정배 도서관센터 소장은 “고양시민이 필요로 하는 지식정보서비스를 적시적기에 제공하고 시민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는 다양한 독서 문화 시책을 펼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아주 특별한 책의 도시 고양’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 2016년 독서문화상 문화체육부장관상, 2017년 ▲문화체육부 ‘특성화도서관’ 시범사업 지정, ▲공공도서관특성화부문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상, ▲공공도서관 협력 업무분야 국립중앙도서관장상, ▲경기도 작은도서관 시·군 정책평가 우수상 등의 결실을 맺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