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의회, 개선공사 완료 관산도서관 현장 방문
안산시의회, 개선공사 완료 관산도서관 현장 방문
  • 김재영
  • 승인 2017.11.07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 도서관 열람실 이중창호 및 진입로 살피며 개선 사항 없는지 점검

▲ 송바우나 의원은 시 평생학습원 관계자들과 이중 창호 공사가 진행된 도서관 3층 열람실을 찾아 창틀의 마감 상태와 방음 및 단열 효과를 확인한 뒤, 이어 도서관과 관산 공원으로 이어지는 진입로로 이동해 새로 설치된 데크 등을 살펴보며 추가 보완 사항은 없는지 꼼꼼히 점검했다.

[안산=광교신문] 안산시의회는 송바우나 의원이 지난 6일 최근 시설물 개선 공사를 완료한 단원구 관산도서관을 찾아 현장 점검을 실시하고 도서관 운영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고 밝혔다.

송바우나 의원이 방문한 관산도서관은 1993년에 개관한 안산 최초의 공공도서관으로, 그동안 도서관 진입로 시설이 노후화돼 접근성이 떨어진다는 문제와 함께 열람실 창호가 단창이라 방음과 단열에 취약하다는 지적이 있어왔다.

송바우나 의원은 이같은 이용객들의 불편사항을 사전에 파악하고 도서관 환경 개선 비용이 시 예산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나섰던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에 따라 시는 올해 상반기 때부터 최근까지 도서관 간판 위치 변경과 샛길 진입로 데크 설치, 일반 및 청소년 열람실 이중 창호 설치 등의 시설물 개선 공사를 마무리 했다.

이날 송바우나 의원은 시 평생학습원 관계자들과 이중 창호 공사가 진행된 도서관 3층 열람실을 찾아 창틀의 마감 상태와 방음 및 단열 효과를 확인한 뒤, 이어 도서관과 관산 공원으로 이어지는 진입로로 이동해 새로 설치된 데크 등을 살펴보며 추가 보완 사항은 없는지 꼼꼼히 점검했다.

송바우나 의원은 “안산 최초의 도서관인 관산도서관이 시설 노후화로 인해 이용객이 줄어드는 등 개선할 부분이 적지 않아 예산 지원에 나섰던 것”이라며 “시민들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도서관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