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초·모현초에도 ‘안심길’ 조성
용인초·모현초에도 ‘안심길’ 조성
  • 김호경 기자
  • 승인 2017.09.14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어린이 통학안전 위해 보도 설치하고 경사 낮춰

▲ 용인초등학교 안심길 조성 후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어린이 보행안전에 취약했던 처인구 용인초등학교와 모현초등학교 주변 통학로에 학생들이 안전하게 통학할 수 있는 ‘안심길’을 조성했다고 14일 밝혔다.

이에 따라 어린이들의 안전한 통학을 위한 용인시 안심길 조성사업은 지난해 구성초, 서룡초, 왕산초 등 3곳에 이어 올해 용인초, 모현초, 성산초 등 모두 6곳으로 늘게 됐다.

이번에 안심길이 조성된 처인구 김량장동 용인초등학교는 후문쪽에 보도와 차도 구분이 없는 골목길이어서 어린이들이 교통사고 위험에 노출돼 있었다. 또 처인구 모현면의 모현초등학교는 차로에서 교문에 이르는 길이 짧지만 경사가 심하고 지장물 등이 있어 학생들의 통학에 불편이 있었다.

이에 따라 시는 금학천변에서 학산로 사이 130m 구간의 용인초 통학로에 차로를 좁혀 보도를 신설했다. 또 운전자와 보행자의 주의를 환기시켜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교차로 알리미도 설치했다. 모현초등학교 진입로에는 경사를 낮추고 안전펜스를 설치해 어린이들이 걷기 편하게 했다.

정찬민 용인시장은 “앞으로도 어린이 안전을 위협하는 통학로가 있다면 즉시 현장을 조사해 학생들이 안심하고 다닐 수 있도록 안심길 조성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