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코로나19’ 성남 아동시설 1억 후원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코로나19’ 성남 아동시설 1억 후원
  • 지용진
  • 승인 2020.03.09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 돌봄 급식비로 써주세요”
▲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 ‘코로나19’ 성남 아동시설 1억 후원

[성남=광교신문]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아동 긴급돌봄 시설에 도움이 되고 싶다며 9일 성남시에 1억원의 후원금을 냈다.

시는 이날 오전 11시 시장 집무실에서 은수미 성남시장과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그룹 대외담당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아동복지시설 후원금 전달식’을 했다.

후원금은 지역아동센터 53곳에 7950만원, 공동생활가정 10곳에 2050만원을 각각 전달해 급식비용 등으로 쓰도록 했다.

이날 후원금을 낸 희망스튜디오는 판교지역 게임회사인 스마일게이트의 계열사이자 사회공헌재단이다.

경계성 지능 아동 치료 그룹홈인 ‘스마일 하우스’ 운영 지원, 성남지역 아동 공동생활가정에 심리치료사 파견 등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펴고 있다.

코로나19 확산을 막으려는 정부 방침에 따라 전국 어린이집과 유치원, 초·중·고등학교가 개학을 3월 23일로 연기한 가운데 어린 자녀가 있는 맞벌이 가정 등을 위한 어린이집 긴급돌봄도 장기화하고 있다.

성남시의 경우 611곳 국공립·민간·가정어린이집의 원생 2만1875명 중에서 1867명이 긴급돌봄을 신청했다.

초등학생은 171명이 긴급돌봄을 신청해 다함께 돌봄센터나 지역아동센터에서 서비스가 이뤄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