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코로나19 13번째 확진자 발생...하갈동 거주 여성
용인시 코로나19 13번째 확진자 발생...하갈동 거주 여성
  • 지용진
  • 승인 2020.03.05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포시에 직장...5일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서 양성 판정
용인시
용인시

 

[용인=광교신문] 용인시에서 코로나19 13번째 확진자(용인-13)가 발생했다. 

5일 시에 따르면 13번째 확진자(49세, 여, 한국인)는 기흥구 하갈동 신안인스빌1단지에 거주하며 직장은 군포시 동성로 103의 우리도료다.
 
지난 2월 25일~ 26일 몸살, 가래, 근육통, 소화불량, 변비가 있었고  5일 선별진료소인 군포시보건소에서 코로나19 바이러스 검사를 실시하는 한편 자택격리 통보 및 역학조사를 실시했다.

5일 오후 6시께 양성 판정을 받았으며 질병관리본부 및 경기도 역학조사관 보고(군포시보건소) 후 국가지정격리병상을 요청(경기도)해 오후 7시께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으로 이송됐다.

용인시는 "13번째 확진자 거주지 아파트 주변을 방역 소독하는 한편 5일 오후 9시 30분께 기흥구보건소에서 자택을 방문해 (가족 3명의) 검체를 채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