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코로나19 3번 확진자 '부인과 딸' 확진 판정
화성시 코로나19 3번 확진자 '부인과 딸' 확진 판정
  • 지용진
  • 승인 2020.02.29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번, 6번 환자는 국가지정병원으로 이송될 예정
화성시
화성시

 

[화성=광교신문] 화성시는 코로나19 화성시 3번 확진자의 가족인 부인과 딸이 코로나19에 확진 판정됐다고 2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화성시 5번 확진자인 3번 확진자 부인은 42세로 진안동 다람마을 LG태안자이아파트에 거주한다.

화성시는 또 “화성시 6번 확진자인 3번 확진자의 딸은 16세로 같은 아파트에  거주한다”고 밝혔다.

자택은 3번 확진자 발생 후 소독 실시가 완료됐으며 5, 6번 확진자 이송 후 추가 소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나머지 가족 1명은 음성으로 판정됐으며 별도 거처 마련 후 자가격리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