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짜뉴스 등 유언비어 대응 위해 '실시간 모니터링'
가짜뉴스 등 유언비어 대응 위해 '실시간 모니터링'
  • 지용진
  • 승인 2020.02.02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성시, 신종 코로나 확산방지 총력 대응
선별진료소 점검하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
선별진료소 점검하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

 

[화성=광교신문] 서철모 화성시장이 2일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선별진료소인 원광종합병원을 방문해 감염증 대응상황을 점검했다. 앞서, 1일에는 임종철 부시장과 화성시의회가 화성중앙종합병원과 남양DS병원을 점검키도 했다.

현장에 나선 서 시장은 선별진료소 대응체계를 꼼꼼히 점검하며, 한 치의 소홀함 없이 보건당국의 매뉴얼에 따라 신속·정확하게 근무에 임해줄 것을 당부했다.

시는 선별진료소로 화성시보건소, 한림대학교 동탄성심병원, 화성중앙종합병원, 원광종합병원, 남양DS병원 등 총 5곳을 운영하고 있다.

서 시장은 시민을 위협하는 가짜뉴스에 대해서는 엄중히 대처하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앞서, 시는 31일 화성시 관내 확진자가 있다는 내용이 담긴 공문서 양식의 가짜 뉴스를 경찰에 수사의뢰한 바 있다.

서 시장은 “화성시는 24시간 재난안전대책본부 운영으로 위기상황을 예의주시하며 철저히 대응하고 있다”며, “정보는 최대한 신속하게 공식 홍보채널을 통해 공개하고 있으니 가짜 뉴스에 동요되지 마시라”고 당부했다.

시는 SNS, 홈페이지, CRM, 카카오톡, 미디어보드 등 모든 홍보채널을 활용해 시민을 대상으로 예방수칙과 대응 현황을 알리고 있으며, 가짜뉴스와 유언비어 대응을 위해 실시간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지난 30일에는 바이러스 대응에 취약한 노인, 장애인, 저소득자를 대상으로 마스크 36만5천매와 손 세정제를 긴급 배부하기도 했다.

한편, 2일 14시 기준 화성시에 확진자는 없으며, 유증상자 2명은 검사를 진행중이다. 능동감시자 34명에 대해서는 1:1로 전담공무원을 지정해 이상 여부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