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전면허 취득 무료교육 지원 대상 확대
운전면허 취득 무료교육 지원 대상 확대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1.23 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모든 장애인·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으로
▲ 운전면허 취득 무료교육 지원 대상 확대
[용인=광교신문] 용인시는 일부 장애인에 한해 지원했던 운전면허 취득 무료교육을 모든 장애인과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으로 확대한다고 22일 밝혔다.

이에 1~4급 장애인과 5~6급 장애인 중 기초생활수급자에게만 지원했던 운전면허 취득 무료교육을 올해부턴 장애인 복지카드를 소지한 모든 장애인과 기초생활수급대상자 등이 받을 수 있게 됐다.

취업 의사가 있으면서 운전면허 취득을 희망하는 장애인이나 기초생활수급대상자는 매월 25일까지 용인시 일자리센터 장애인전담창구로 전화나 방문 신청하면 된다.

장애인이 운전면허 시험에 응시하려면 장애 정도에 따라 운동능력측정검사, 청력검사, 전문의 진단 등의 별도 검사과정을 통과해야 한다.

면허 취득을 위한 교육비는 무료이고 장애별 검사·시험응시·면허발급에 드는 비용은 본인이 부담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장애인, 기초생활수급자 등 취약계층이 면허를 취득해 좀 더 다양한 취업의 기회를 얻을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