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고 싶은 새 책, 서점에서 바로바로 대출하세요
읽고 싶은 새 책, 서점에서 바로바로 대출하세요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1.09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부천시 희망도서바로대출서비스 시작
▲ 이용 안내문
[부천=광교신문] 부천시가 2020년 희망도서바로대출서비스를 시작했다.

‘희망도서바로대출서비스’란 도서관에 방문하지 않고 가까운 동네서점에서 희망하는 도서를 바로 대출하는 서비스이다.

지난해 2만 5천여명의 시민이 이용했으며 시민의 독서 편의를 높이고 동네서점 이용에 따른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부천시립도서관 회원이라면 누구나 관내 9개의 서점 중 원하는 곳에서 새 책을 빌려볼 수 있으며 시민이 먼저 읽고 반납하면 도서관에서 구매해 비치한다.

이용방법은 부천시립도서관 홈페이지에서 원하는 도서와 서점을 선택해 신청하고 서점에 방문해 대출하는 방식이다.

대출과 반납 시 도서관 통합회원증을 지참해야 하며 대출과 반납 서점은 같다.

단, 원하는 도서가 웹툰, 수험서 잡지 등이거나 동일 도서를 도서관에서 14권 이상 소장하고 있으면 신청에서 제외된다.

도서관 관계자는 “2019년 희망도서바로대출서비스 이용시민을 대상으로 한 서비스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94%가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올해는 1인당 대출권수를 조정해 10월까지 서비스를 지속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