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 공공심야약국 3개소로 확대… 새벽 1시까지 운영
부천시, 공공심야약국 3개소로 확대… 새벽 1시까지 운영
  • 박재영 기자
  • 승인 2020.01.07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약품 구매 시 ‘안전성’과 ‘편리성’ 높인다
▲ 새현대약국
[부천=광교신문] 부천시가 올해부터 공공심야약국을 1개소에서 3개소로 확대 운영해 심야시간대 의약품 구매 불편을 해소하고 의약품 부작용을 최소화한다.

부천시 공공심야약국으로 지정된 곳은 새현대약국, 뿌리약국, 단골약국 등 3곳이다.

전문약사가 365일 야간시간대에 복약지도, 의약품 조제·판매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부천시는 관내 약사면허를 소지한 약국 개설자, 토·일요일·공휴일 365일 오후 10시부터 익일 1시까지 약국 운영, 최근 3년간 무자격자 의약품 판매 관련 행정처분 사항, 약국 위치, 약사 의지와 역량, 지역주민 활용도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하고 보건소 심의를 거쳐 공공심야약국을 최종 선정했다.

이선숙 부천시보건소장은 “공공심야약국이 원활히 운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공공심야약국 현황은 부천시 홈페이지, 부천시보건소 홈페이지, 부천시약사회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