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농복합도시 화성시, 농촌과 도심 잇는 딩검ᄃᆞ리프로젝트로 국비 49억 확보
도농복합도시 화성시, 농촌과 도심 잇는 딩검ᄃᆞ리프로젝트로 국비 49억 확보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12.20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부터 4년간 70억 들여 농산물 가공 및 6차산업 인프라 구축, 네트워크 강화, 활동가 육성 등
▲ 화성시

[화성=광교신문] 화성시가 농림축산식품부 주관 ‘2020년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에 선정돼 도시와 농촌을 잇는 ‘딩검ᄃᆞ리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농촌신활력플러스사업은 지역 내 다양한 자원과 민간 자생조직을 활용해 지역특화산업을 고도화하고 신규 일자리 창출로 지역의 자립형 성장기반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2020년부터 2023년까지 4년간 국비 49억원을 포함 총 70억원이 투입된다.

이에 시는 인프라 확충 휴먼 네트워크 강화 모치 육성 총 3개 분야 19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인프라 확충 세부 사업으로는 공공급식 생산기지 조성 및 가공품 개발, 6차 산업 거점화를 위한 여행자센터 건립, 온라인 로컬푸드 플랫폼 구축 등이 계획됐다.

휴먼네트워크 분야는 화성시 먹거리위원회 및 농촌마을 네트워크 운영, 딩검??리 축제 개최, 농산업 사회적경제 네트워크 운영, 창업지원 컨설팅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모치 육성 전략으로 사업 추진과정에서 전체 사업을 이해하고 각각의 단위사업에서 기획자 및 촉진자 역할을 담당할 활동가를 육성, 농업의 지속가능성을 확보할 방침이다.

이응구 농식품유통과장은 “이번 사업은 무너진 공동체를 복원하고 미래 경쟁력을 확보하는 근간이 될 것”이라며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농가, 사회적경제조직, 시민들과 적극 소통하며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