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기억꾸러미’로 조기 치매예방 앞장
의왕시, ‘기억꾸러미’로 조기 치매예방 앞장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12.05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65세 진입자 대상 치매 선별검사 완료시 기억꾸러미 배부
▲ 만 65세 진입자 대상 치매 선별검사 완료시 기억꾸러미 배부
[의왕=광교신문] 의왕시 치매안심센터는 치매 조기예방 및 조기검진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만65세에 진입한 시민들을 대상으로 기억꾸러미를 배부한다.

치매안심센터는 동 주민센터를 통해 만 65세 진입 시민들에게 치매 선별검사 안내문을 발송하고 치매 선별검사 완료시 치매예방 기억꾸러미를 배부하고 있다.

‘기억꾸러미’는 기억인지용품으로 칠교놀이, 취침등, 안전냄비 받침 등 인지 증진활동과 일상생활에서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물품들로 구성되어 있다.

기억꾸러미는 치매 선별검사를 실시한 후 치매안심센터와 동 주민센터에서 수령할 수 있으며 치매 선별검사 점수가 낮을 시에는 치매안심센터에서 무료로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다.

보건소 관계자는“치매는 예방과 조기발견을 통한 악화 방지가 중요한 만큼 만 65세에 진입한 어르신들의 관심이 무엇보다 필요하다”며“치매꾸러미가 어르신들의 치매예방에 도움이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치매안심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