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산시, 생생 세계문화체험 교육…외국인 주민 대상 서비스·문화감수성 향상
안산시, 생생 세계문화체험 교육…외국인 주민 대상 서비스·문화감수성 향상
  • 김재영 기자
  • 승인 2019.11.12 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여러 나라 문화다양성 체험 통한 상호문화감수성 향상”
▲ “세계 여러 나라 문화다양성 체험 통한 상호문화감수성 향상”
[안산=광교신문] 안산시 외국인주민지원본부는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에서 가장 많은 외국인주민이 거주하고 있는 도시로써 공공서비스를 제공하는 공무원들의 세계문화 감수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생생 세계문화체험 교육’을 진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전날부터 이틀 동안 단원구 당곡로 9에 위치한 글로벌 제이 아트홀에서 진행된 교육은 2회에 걸쳐 총 60여명이 참여해 아프리카 난타 퍼포먼스 공연관람, 필리핀 줌바댄스 체험, 프랑스 전통차와 멕시코 요리 만들기 등 세계문화 체험교육으로 진행됐다.

이번 교육은 최근 난민 및 동포 급증에 따라 외국인주민들을 대상으로 한 공공서비스 제공도 덩달아 증가하는 한편 상호문화이해 필요성도 중요해지면서 마련됐다. 일선에서 근무하는 공무원들의 문화다양성 체험을 도와 행정서비스 수준도 높이겠다는 것이다.

교육에 참여한 한 공무원은 “아프리카 넌버벌 공연으로 아프리카 고유의 정서와 문화를 이해할 수 있었고 다양한 향신료와 재료를 사용한 살사와 마늘빵을 만들어 먹음으로써 멕시코 문화를 이해하게 됐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일선에서 일하는 공무원들이 많이 배우고 느끼는 체험교육을 통해 세계문화 감수성을 향상하고 외국인주민들을 폭 넓게 이해해 안정적인 사회통합에 기여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