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경찰서와 손잡고 성폭력‧가정폭력 피해자 보호 나서
화성시, 경찰서와 손잡고 성폭력‧가정폭력 피해자 보호 나서
  • 지용진
  • 승인 2019.10.30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정폭력 피해 예방 업무 협약 기념촬영 모습. 왼쪽부터 김병록 동탄경찰서장. 서철모 화성시장. 윤후의 서부경찰서장
가정폭력 피해 예방 업무 협약 기념촬영 모습. 왼쪽부터 김병록 동탄경찰서장. 서철모 화성시장. 윤후의 서부경찰서장

 

[화성=광교신문] 화성시 관내 성폭력‧가정폭력 피해자에 대한 신속하고 체계적인 보호‧지원 체계 구축 및 피해자의 욕구에 따른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공하는 ‘성폭력‧가정폭력 피해자 공동대응 시스템 구축 업무협약’이 서철모 화성시장, 김병록 화성동탄경찰서장, 윤후의 화성서부경찰서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30일 동탄 호수공원 어울림센터에서 개최됐다.

협약기관인 화성시-동탄경찰서-서부경찰서는 폭력 피해자에 대한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화성시 성폭력·가정폭력 통합상담소 개소(2019년 11월~ 12월), 공동대응 시스템 업무매뉴얼 제작(시⇆ 경찰), 통합상담소 내 (가칭)공동대응센터 신설(2020년 1월 초)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가칭)공동대응센터는 어울림센터(경찰관 파견근무)와 서부경찰서(상담원, 통합사례관리사 파견근무) 내 설치할 예정이다.

가정폭력 피해 예방 업무 협약 단체 기념촬염 모습
가정폭력 피해 예방 업무 협약 단체 기념촬염 모습

 

폭력피해 발생 시 경찰의 즉각적 개입 및 전문 상담원을 투입하고 전문 사례관리사를 활용한 피해자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날 서철모 화성시장은 “경찰과 긴밀히 협조해 피해자 보호를 최우선적으로 세심하고 신속한 대응체계를 마련할 것”이라며, “더불어 이번 협약을 토대로 폭력의 근본적인 원인을 해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