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에서 세상을 바꾸는 2주‥‘2019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 25일 개막
마을에서 세상을 바꾸는 2주‥‘2019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 25일 개막
  • 박재영 기자
  • 승인 2019.10.24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 화성, 시흥 등 도내 15개 시·군과 200여 개 지역 커뮤니티 곳곳에서 공정무역 콘서트, 생산자와의 만남 등 다채로운 시민축제 이어져
▲ 포스터
[경기=광교신문] 투명하고 정의로운 지역경제 활동을 실현하는 ‘2019 경기 공정무역 포트나잇’ 시민축제가 오는 25일 하남문화예술회관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내달 8일까지 2주간 펼쳐진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경기도주식회사, 두레생협이 공동 주관하는 이번 포트나잇 캠페인은 ‘마을에서 세상을 바꾸는 2주’를 주제로 도내 15개 시·군 곳곳에서 200여 개 지역 커뮤니티가 참여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참여 도내 15개 시군은 개막식이 열릴 하남시를 비롯해 부천시, 화성시, 시흥시, 성남시, 평택시, 안성시, 수원시, 광명시, 안산시, 고양시, 김포시, 안양시, 구리시, 남양주시다.

이번 캠페인 기간 동안 카페, 생협, 학교, 교회, 도서관 등 마을 곳곳에서 공정무역 콘서트, 도서전, 생산자와의 만남, 찾아가는 교실, 공정무역 티파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다.

특히 25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진행될 개막식에서는 경기도·하남시 공정무역도시 인증서 전달 도내 15개 시 공정무역 도시 추진 선언식 공정무역 물품 전시 및 홍보 등의 행사가 진행된다.

‘공정무역 포트나잇’이란 지난 1997년부터 유럽에서 공정무역제품을 소개하고 생활 속 공정무역을 활성화하기 위해 시작된 움직임으로, 공정무역 제품 판매, 강연, 캠페인 등의 행사를 시민단체와 종교단체, NGO 등이 함께 참여해 이뤄지는 ‘14일’간의 캠페인이다.

여기서 포트나잇이란 ‘Fourteen Night’에서 유래된 단어로, ‘2주간’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