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화 향기 가득한 10월, 수원전통문화관으로 나들이 오세요”
“국화 향기 가득한 10월, 수원전통문화관으로 나들이 오세요”
  • 지용진
  • 승인 2019.10.01 12: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전통문화관, 매주 토요일 세시풍속-북새통 ‘중양절’ 행사 진행
중양절
중양절

 

[수원=광교신문] 수원문화재단(대표이사 박래헌) 수원전통문화관은 10월 한 달간 매주 토요일마다 중양절을 주제로 세시풍속-북새통 ‘중양절’ 행사를 진행한다.

 중양절은 음력 9월 9일로 양(陽)이 가득한 날이라고 하여 여러 가지 행사가 벌어진다. 수유 주머니를 차고 국화주를 마시며 높은 산에 올라가 모자를 떨어뜨리는 등고(登高)의 풍습이 전해지고 있으며, 국화가 만발할 시기이므로 국화를 감상하며 국화주, 국화전을 만들어 먹는다. 

중양절
중양절

 

 수원전통문화관은 수원시민과 관광객들이 중양절 세시풍속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활동을 마련했다. 국화를 주제로 국화매듭 활용한 주머니 만들기, 국화차 시음, 밤다식, 국화전, 국화주를 만들어 볼 수 있는 절식 체험을 준비하였다. 또한 추수의 마무리와 논농사 발전을 위한 탈곡 및 타작체험, 솟대 만들기 체험 등도 진행한다.

 국화주 만들기를 제외한 모든 체험은 현장 방문 접수가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수원문화재단(www.swcf.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