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화성시 정조 효 문화제 & 정조대왕 능행차 화성구간' 전면 취소
'2019 화성시 정조 효 문화제 & 정조대왕 능행차 화성구간' 전면 취소
  • 지용진
  • 승인 2019.09.30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산 방지를 위한 선제적 대응

[화성=광교신문] 화성시문화재단(대표이사 최형오)은 다음달 5일부터 6일까지 개최예정이었던 ‘2019 화성시 정조 효 문화제’와 ‘2019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 화성구간’을 취소한다고 밝혔다. 

  경기도, 서울시, 수원시, 화성시가 공동 개최 예정이었던 ‘2019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 화성구간’은 정부 및 경기도의 아프라카돼지열병(ASF) 확산 방지 의지에 동참하며 취소를 결정했다.  화성시 관계자는 “부스 및 시설물 설치가 진행되었고, 축제 개최가 4일 남은 상황에서 예산의 막대한 손실이 예상되지만 국내 축산 농가를 보호하기 위해 선제적인 결단이 필요해 빠르게 결정했다.”고 밝혔다.  

  화성시문화재단 관계자는 “2019 화성시 정조 효 문화제와 정조대왕 능행차 공동재현에 많은 성원과 관심을 보여주신 시민단체와 관계자에게 감사하며, 올해의 아쉬움을 채워 내년에 더욱 발전된 축제로 찾아뵐 것을 약속드린다.”며 “아프리카 돼지열병이 빠른 시간 내 진화돼 축산농가의 근심이 덜어지기를 간절히 기원한다.”고 밝혔다. 

 자세한 내용은 화성시문화재단 축제추진팀((☎031-8015-8276) 또는 ‘2019 화성시 정조 효 문화제’ 공식 홈페이지(www.정조효문화제.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